입주할 때 유해물질,

공기수비대가 한번에 해결합니다.

새집증후군 

새집증후군은 새로 지은 집에 입주했을 때 이전에 없던 이상 증상이 신체에 나타나는 것을 말합니다. 새집증후군을 일으키는 대표적인 유해물질은 포름알데히드이며 면역력이 약한 어린아이, 고령자는 증상이 더욱 심하고 호흡기나 피부가 약하거나 환자의 경우 증상이 악화됩니다. 대표적인 새집증후군 초기증상은 피부염, 비염, 두통 등이 있습니다.

새집증후군 원인은 건축자재에 포함된 유해물질!

새집증후군은 건물 내부의 페인트, 접착제, 벽지 단열재 등 각종 건축자재에서 새어 나오는 250~300가지의 유해물질이 주요원인입니다. 포름알데히드와 벤젠, 톨루엔 등의 발암물질도 포함되어 있으며 일반적으로 3년 동안 방출됩니다. 주로 신축건물에서 나타나며, 리모델링한 집에서도 발생할 수 있습니다.

환경부가 권장하는 새집증후군 유해물질 제거방법, 베이크아웃!

환경부 주택실내공기질 관리매뉴얼 

건축자재 등에서 방출되는 오염물질을 줄이기 위한 방법으로는 ‘태워 없애기’, 즉 ‘베이크아웃(bake-out)’이 있습니다. 베이크아웃은 실내공기의 온도를 높여주어 건축자재 등에서 방출되는 유해오염물질의 방출량을 일시적으로 증가시킨 후 환기하여 제거하는 방법입니다. 

환경부 [정책브리핑] 새집증후군 개선방법

베이크아웃은 실내 온도를 높여 건축자재에 포함된 유해물질을 밖으로 나오게 하는 방법을 말한다.

단시간에 오염물질을 배출시켜 새집증후군의 원인을 40~50% 없앨 수 있으며, 이사 전 또는 입주 전 실시하는 것이 좋다.

베이크아웃과 환기는 가장 확실하고 공인된 새집증후군 예방책!

KBS NEWS[팩트체크K] 새집증후군 기사

가장 확실하고 공인된 새집증후군 예방책은? 

전문가들은 "베이크아웃과 환기야말로 새집증후군을 완화하거나 예방할 수